저는 출장이나 휴가 때 해외에 나갈 기회가 좀 있는 편입니다. 그래서 보통 돌아보고 싶은 곳이 있으면 그 지역 정보를 잔뜩 인쇄하든지 지도책에 지저분하게 포스트잇이나 볼펜으로 뭔가를 적어놓곤 하지요. 그런데 세상은 계속 변하기 마련이라서 책자나 웹사이트를 보고 찾아간 곳이 사라지거나 하는 경우가 많습니다. 그리고 해외에서는 국내와 달리 편하게 이용할 수 있는 인터넷 접속 서비스나 PC방이 거의 없는 곳이 꽤 되기 때문에 내가 원하는 정보를 원하는 타이밍에 딱 볼 수 있는, 그런 경우는 굉장히 드물다고 할 수 있습니다.

그런데 PetitInvention이라는 곳에서 제가 꿈꾸던 제품 컨셉을 선보였네요. 물론 1~2년 안에 실현될 가능성은 굉장히 낮아 보입니다만... 동작 방식은 매우 간단합니다. 자기가 정보를 얻고 싶은 사물을 이 컴퓨터를 통해 보면 뭔가 알기 힘든 메커니즘을 통해 그 물체나 장소에 대한 정보를 제공해준다는 아이디어입니다. 굉장히 허황된 제품이죠?

혹자는 이런 기술이 탑재된 실제 제품이 나오려면 15년에서 20년은 족히 걸릴 것이라고 하더군요. 실현 가능성이 너무도 없어 보이는 이런 슈레기같은 뽀샵질은 이제 그만 봤으면 좋겠다는 사람도 있고요. 그러나 인간은 필요하다고 생각한 물건을 반드시 만들어내고 마는 저력을 가진 동물입니다. 미국 특허청장이 더 이상 완전히 새로운 특허는 나오기 힘들다는 이야기를 했다지만 어쨌든 신기술과 특허는 계속 쏟아져나오고 있고 이런 기술이 반영된 제품들도 계속 출시되고 있지요.



이렇게 모든 것을 객체화하는 것이 과연 가능할까요?
개인 정보나 기업 비밀 유출 같은 문제도 생길 법 하군요.

어쨌든 저로서는 맨날 노트북이나 인쇄된 지도 등을 들고 낑깅대고 세계 여러 지역을 다니면서 고생하던 생각을 하면 이런 제품이 한시라도 빨리 나왔으면 좋겠다는 생각을 해 봅니다. 아! 물론 가격이 저렴하고 크기도 좀 작아야 하겠죠. 내구성도 좋아야 하고요. 또 PC에 연결도 되어야 하고 동영상/음악 재생하고 게임, PIMS도 좀 지원했으면 좋겠고... :^D






유리처럼 투명한 디스플레이지만 실제로 그 위에 OSD처럼 뭔가가 표시됩니다.
터치 기능까지 있으니 정말 직관적으로 쓸 수 있겠군요.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2008.02.27 09:56 신고

    이런녀석이 실용화 된다면..
    사람이 살면서 겪게되는 가끔은 불편한(?) 일을 너무나도 편하고 쉽게 해결할 수 있겠네요.
    예를 들자면.. 원서를 보다가 단어를 모를때 그 단어를 전자사전에 다시 입력하거나 하는 귀차니즘이 전혀 필요없게 되는..

    삭제 답글 댓글주소
  2. 2008.02.27 10:22 신고

    정말 여행갈 때 지도와 스크랩북을 들고 다니는 것이 여간 불편한 것이 아닙니다. 그래도, 요즘에는 아이팟터치나 스마트폰이 있어 스크랩이나 지도를 몽땅 이미지 파일로 저장해서 들고 다녀서 편하긴 합니다만.. 부족함이 많죠. 저런 제품이 현실화된다면 WOW군요~

    삭제 답글 댓글주소
  3. 2008.02.27 10:46 신고

    컨셉이긴 하더라도 대단한 생각인것 같습니다 ^^ 저런 컨셉이 존재했기 때문에 꼭 상용화 되지는 않더라도 다른 어떤 멋진 gadget의 개발에 영향을 줄지 모르지요~ 저도 외국 출장갈때마다 길이 복잡하거나 한 경우에 좀 고생을 한적이 있는데 그런 경우에도 편할 것 같네요.

    삭제 답글 댓글주소
  4. 김의
    2008.02.29 11:26 신고

    다른건 몰라도 스캔기능을 가진 스크린으로 가까이 있는 물체를 스캔해서 인식 그정보를 검색간능한 스트린형은 조만간에 출시됩니다..
    그런데 저런 휴대가능한 판낼형(?!) 이 아니라 ..그위에 매모리 스틱이나 사진등을 올려서 읽어들이는거죠..스켄기능뿐만 아니라..자동으로 외부의 기기두 읽어들여서 출력하는거죠..스크린위에 올리면...

    삭제 답글 댓글주소
  5. 김의
    2008.02.29 12:24 신고

    사이트를 가보니 ..그냥 그래픽 디자이너네요.

    기술적인 그런 부분은 다 차치하고..그냥 자신의 아이디어를 올린
    사이트라구..

    삭제 답글 댓글주소


FeedCou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