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08 맥월드, 맥북 에어 동영상

작성자 :  oojoo 2008.01.16 09:32
드디어 맥월드 2008 키노트에서 Air의 진실이 밝혀졌습니다. 바로 서브 노트북이었습니다. 맥북 에어에 대한 소식은 여기 저기에서 소개하고 있으니 재탕, 삼탕해서 말하지 않겠습니다. 직접 육안으로 보고 만져본 소감을 아래 동영상으로 대신합니다.

사실 스티브잡스를 네트워크가 아닌 육안으로 실체를 보려면 밤샐 각오를 하고 모스콘 센터에서 줄을 서서 기다려야 하기에 맘 편히 인터넷으로 보려고 키노트는 포기했습니다. 대신 EXPO에 전시된 제품들을 보며 위안을 삼으려 했죠.

약 1시간30분 키노트가 마무리된 후에 11시부터 본격적으로 EXPO가 시작되었습니다. 열심히 돌아다니며 맥 관련 액세서리와 소프트웨어들을 구경했습니다. 이같은 액세서리, SW, 맥 게임에 대한 얘기는 한국에 돌아가서 하기로 하구요~

우선 기다리시는 동영상부터 보여드립니다.



네. 한마디로 WOW입니다. 뭐 사실 얇은 노트북이야 소니 T 시리즈를 통해서 보아왔기 때문에 얇다는 것만으로는 제게 그다지 매력적이진 않았습니다. 하지만, 때깔이 아주 훌륭합니다. 한 번 보고 그냥 매료될만큼 은색의 알루미늄 바디와 매끄러운 표면은 매끈한 스포츠카를 보는 느낌입니다.
기존 맥북을 사용하던 사용자라면 맥북에어를 보고 탄성을 지를 듯 합니다. 크기만 작아진 것이 아니라 무척 예뻐졌습니다. 그 외에 배터리 사용 시간(5시간, 실제로는 3시간30분 정도이지 않을까 추측)과 멀티 터치를 지원하는 터치패드, 훌륭한 키감 등이 매력적입니다. 2주 후부터 시판 한다고 하니(맥월드에서는 예약 구매 가능) 아마 한국에는 시간이 걸리지 않을까요?


애플의 MAIN 전시장에는 맥북 에어, iTV 그리고 아이팟터치가 전시되어 있었습니다. 아이팟터치는 크게 볼꺼리는 없었구요. 맥북 에어와 iTV가 집중 조명을 받았습니다.


iTV는 한국의 메가TV나 하나TV를 생각해선 안됩니다. UI가 한마디로 끝내줍니다. 감칠맛이 나죠. 맥북 구매 시 딸려오는 그 작은 리모콘으로 모든 메뉴 조작이 가능합니다.


무엇보다 이번 iTV의 이슈는 비디오 렌탈 서비스죠. 고화질의 영상을 대여해서 iTV 외에 아이팟터치 등을 이용해서 즐길 수 있습니다.(한국에서야 그림의 떡이지만..)


이후 EXPO 소식은 귀국 후에 다음주에 전해드리겠습니다.

Array |

덧붙임 : 맥월드에 소개된 맥북에어에 대한 사진은 여러 신문사에서 보여주고 있습니다. 사진1, 사진2, 사진3 그리고, 잘 정리된 맥월드 정리 포스팅이 있네요.

현장에서 키노트에 대한 주변 사람들의 이야기를 종합해서 들어보면... 사실 이번 키노트는 2007년에 비해서 혁신적이다라고 말할 정도의 수준은 아닙니다. 또, 키노트 전부터 떠돌던 루머와 비교해볼 때에 맥북에어, 비디오 렌탈 서비스와 iTV 그리고 아이팟터치의 어플 탑재 등은 약한 것이 사실이죠.(어떻게 매번 세상을 놀라게 할 수 있겠습니까.)

하지만, 어쨋든 키노트에 찾아온 많은 사람들이 애플 매니아인만큼 작은 Action에도 너무 크게 호들갑을 떤다는 느낌을 저버릴 순 없었습니다. 뭐 그다지 새로울 것도 없고, 오히려 단점인 것 같은 것들을 두고 무조건 애플이 하니까 WOW라고 보여진다고나 할까요.

아무튼 그럼에도 맥북에어는 무척 갖고 싶게 만드는 물건임은 확실합니다. 하지만, 입에 거품 물 정도는 아님을 말하고 싶네요.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2008.01.17 08:46 신고

    영상 잘 보았습니다. 직접 만져보면 또 느낌은 다르겠죠?

    MBP 나 MacPro 유저에겐 상당히 좋은 서브랩탑이 될듯 보입니다.

    추후 여력이 된다면 1.8 + SSD 모델 고고싱 해야겠네요..

    삭제 답글 댓글주소
    • oojoo
      2008.01.17 16:07 신고

      ^^네. 직접 손으로 만져보면 손맛이 느껴지죠. ^^ 근데 SSD 모델은 솔직히 너무 비싸네요.

      삭제 댓글주소
  2. 2008.01.17 10:29 신고

    서양에서 동영상 올리기가 수월치 않으셨을텐데.. 좋은 동영상 감사합니다~
    궁금한게 있는데 키노트때 보니까 맥북에어의 터치패드가 마치 아이팟터치의 그 것 처럼 동작을 하던데 그게 맥북에어에서만 선보이는 건가요? 아님 추후 업데이트를 통해 기존 맥북이나 맥북프로에서도 사용이 가능한건가요? 무지 궁금하네요~ ㅋ
    일단 전 여력이 안될것 같아 1.8+SSD는 무효.. ㅋㅋ

    삭제 답글 댓글주소
    • oojoo
      2008.01.17 16:09 신고

      T.T 잘 아시는군요. 업로드하느라 정말 죽는 줄 알았습니다. 네트워크, SW, HW 이 세가지 중 한국의 최대 장점은 네트워크이고, 미국은 SW, HW라는 것을 절실히 느끼네요. 제가 알기론 펌웨어 업그레이드만으로 기존 맥북에서 멀티터치가 지원되지는 않는 것으로 압니다.

      삭제 댓글주소


FeedCount